• 최종편집 2024-07-25(목)
 

허욱 작가의 지칠 줄 모르는 첨첨(添添) 열정이 한반도 남쪽의 아름다운 소도 거제로 향했다.


30여년 가까이 '첨첨'(添添)이라는 주제로 우리나라와 미국 유럽을 순회하며 미술 작품전을 열어 온 허욱 작가가 대도시를 벗어나 아름다운 남쪽 소도인 거제의 태은고현갤러리에서 초대작가전을 펼친다. 

 

허욱작품(위메크뉴스1-1).jpg
인물=허욱 작가. 인스타그램 캡쳐

 

허작가가 30여년 가까이 작품의 주제로 삼아온 '첨첨'(添添)은 '더하고 더해서 하나의 콘셉트가 완성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경계에서 경계까지 이어지다가 다시 분할되고 또다시 결합하는 패턴의 연속이 마치 기하학적 도형과 형이상학적 이미지를 연출해 내는 모습. 이것이 바로 첨첨(添添)의 스토리다.

허작가의 작품에 대해 전문가들은 '오묘한 맛에 빠져들게 하는 중독성이 매력'이라고 입을 모은다. 또 쉬운 듯 어렵다는 게 관람객들의 공통된 의견이다.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jpg
사진=태은고현갤러리 및 전시작품. 허욱 인스타그램 캡쳐

 

허욱 작가는 국내보다 외국에 더 잘 알려져 있는 예술가다. 그는 청각장애를 가지고 있으면서 명문 학교들을 우수한 성적으로 마쳤을 만큼 예술적 감각과 학문에 대한 열정과 노력이 남다르다. 여기에는 아들의 재능을 발견하고 이를 키워주기 위한 어머니의 헌신적 삶이 있었기 때문이다.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2).jpg
사진=허욱 작품전. 허욱 인스타그램

 

허작가는 한국에서 예원학교와 서울예고를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했지만 청각장애인을 교육할 대학이 없다는 것을 확인하고 곧 바로 프랑스 유학길에 올라 파리국립미술학교에 입학, 회화와 건축, 멀티미디어 공부를 우수한 성적으로 마쳤다. 그리고 이때부터 첨첨에 대한 열정을 불살랐다.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3).jpg
사진=허욱 첨첨 작품(2011년작). 허욱인스타그램 캡쳐

 

한편 이번 허작가의 첨첨(添添) 작품전은 태은갤러리 1.2관에서 열리는데, 올해 개관한 2관(태은고현갤러리)은 3월 6일부터 31일까지, 그리고 4월 3일부터 15일까지 1관(태은관포갤러리)에서 열리게 된다. 아름다운 도시 거제의 시민들이 봄철을 맞아 수준 높은 작품전을 경험할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4).jpg
사진=허욱 첨첨 작품(좌 2019년작. 우 2007년작). 허욱인스타그램 캡쳐

 

안성근 기자 sobiza1@naver.com

첨부파일 다운로드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4).jpg (248.0K)
다운로드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3).jpg (274.7K)
다운로드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2).jpg (234.1K)
다운로드
허욱작품(위메이크뉴스).jpg (201.2K)
다운로드
허욱작품(위메크뉴스1-1).jpg (371.8K)
다운로드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뉴요커도 몰입한...허욱 작가의 '첨첨(添添)’ 작품, 거제에 걸린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