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5(화)
 

한국투자증권은 20일 보험 판매회사인 인카금융서비스에 대해 올해 기업형 보험 대리점(GA)의 성장률 둔화 속에서도 탄력적 대응을 통해 안정적인 실적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PCM20220112000065002.jpg
인카금융서비스 [IR큐더스 제공. 연합뉴스]

 

앞서 인카금융서비스는 1분기 지배 순이익이 127억원이라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53% 증가한 수준이다.


세부적으로 판매수수료와 유지수수료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76%, 41% 늘었다.


081454241.jpg
한국투자증권 본사 전경 사진출처=한국투자증권 누리집

 

이에 대해 백두산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번 분기에도 신계약 확대가 지속되며 보험계약의 판매수수료 수익 성장률이 보험계약의 유지수수료 수익 성장률보다 높은 점이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그는 "2023년 원수 보험사들의 신계약 성장이 높았던 점을 감안할 때 GA의 올해 성장률 둔화는 불가피할 것"이라면서도 "동사는 전략적인 영업 확대와 손해보험과 생명보험의 균형 잡힌 포트폴리오를 통해 이에 탄력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연합뉴스

태그

전체댓글 0

  • 553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투증권 "인카금융, 기업형보험대리점 둔화 속 실적 안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