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25(화)
 

1967년 ‘나일론 메쉬’ 최초 개발한 챔피온, 미식 축구 유니폼으로 세상에 첫 선

‘블록코어’ 열풍 등으로 최근 판매 전년 대비 2.5배 이상 급증

활용도 높은 민소매와 반바지 셋업… 롯데월드몰에서 나일론 메쉬 팝업 운영

 

[참고사진] LF 챔피온 나일론 메쉬 셋업_1.jpg
LF 챔피온 나일론 메쉬 아이템 화보

 

LF가 수입판매하는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챔피온(CHAMPION)은 브랜드 대표 헤리티지인 ‘나일론 메쉬’ 아이템 판매가 최근 전년 대비 2.5배 이상 급증하며 인기몰이 중이라고 밝혔다. 

 

‘나일론 메쉬(Nylon Mesh)’ 소재는 1967년 챔피온이 골프 글러브에 사용되는 직물에서 영감을 받아, 미식 축구 유니폼으로 처음 시장에 탄생했다. 챔피온만의 기술로 최초로 만들어진 ‘나일론 메쉬’는 챔피온이 수십년 간 매년 여름 시즌 주력으로 하고 있는 소재로, 올해는 봄여름 신상품으로 나일론 메쉬 셋업을 출시했다.


[참고사진] LF 챔피온 나일론 메쉬 셋업_2.jpg

 

24년 봄여름(SS) 시즌 나일론 메쉬 셋업은 민소매와 반바지로 구성됐으며 레드, 블루, 블랙 3종 컬러로 출시됐다. 한여름에도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는 싱글 메쉬 원단의 민소매는 긴팔, 반팔 티셔츠와 함께 레이어링해 요즘 유행하는 블록코어 패션을 연출할 수 있다. 반바지는 무릎 아래로 떨어지는 기장감과 여유로운 실루엣에 아메리칸 스포츠의 팀 컬러를 모티브로 한 프린트 및 메쉬 안감 컬러가 돋보인다.


[참고사진] LF 챔피온 나일론 메쉬 셋업_3.jpg

 

챔피온의 나일론 메쉬 아이템은 4월 말부터 판매가 서서히 늘어나기 시작해 최근 일주일(5/13~19) 기준, 4월 마지막 주(4/22~28) 대비 판매가 2배 가량 급증했으며, 전년 동기간 대비 해서는 2.5배 이상 늘었다. 최근 스포츠 유니폼 모티브의 ‘블록코어 패션’이 지속 인기를 모으면서 더욱 관심이 높아진 것으로 해석된다.


[참고사진] LF 챔피온 나일론 메쉬 셋업_4.jpg

 

LF 챔피온 관계자는 "챔피온이 최초로 개발해 수십년 간 헤리티지를 이어오고 있는 ‘나일론 메쉬’는 여름 시즌을 대표하는 소재로 자리매김 했다”며 “통기성이 좋은 소재로 운동복, 바캉스 룩 뿐만 아니라 레이어드 연출로 일상에서도 시원하게 입을 수 있어 본격 6월에 접어들면 더욱 매출이 가파르게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참고사진] LF 챔피온 나일론 메쉬 셋업_5.jpg

 

한편, 챔피온은 5월 초부터 롯데월드몰 3층에 챔피온의 메쉬 아이템을 엿볼 수 있는 특별한 팝업공간을 통해 고객들과 긴밀하게 소통 중이다. 특히 팝업에 전시된 메쉬 시리즈 중 강렬한 레드 아이템은 중국인 관광객(유커) 사이에서 뜨거운 호응을 모으며 중국 SNS 채널 ‘샤오홍슈’에서 활발히 바이럴 되고 있다. 해당 팝업은 오는 30일까지 진행 예정이다.

 

챔피온은 1919년부터 액티브웨어, 스웨트 셔츠, 스포츠 브라, 팀 유니폼, 신발, 액세서리 등 남녀를 위한 혁신적인 디자인의 애슬레틱 웨어를 전개하고 있으며 최첨단 제품 테스트를 통해 독보적 제품 품질을 유지하고 있다. LF는 2019년 챔피온의 아시아(ASIA), 미국(US), 유럽(EU) 3개 모든 글로벌 라인 제품에 대한 공식 수입 및 유통 계약을 체결하고, 2020년 봄부터 온, 오프라인 유통망을 통해 브랜드를 국내 선보이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8582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나일론 메쉬’ 원조 LF 챔피온, 여름 아이템 판매 2.5배 급증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